본문 바로가기

Hotel & Resort

호텔 로비 디자인 변화의 두 가지 양상 첫째, 누구와도 마주칠 수 없다! 로비에 정체되지 않는 비대면 ‘Continous Motion’ 디자인 필요! 호텔 로비는 호텔 디자인 중에 가장 중요한 장소로 방문객이 가장 먼저 호텔에 접촉하는 서비스 공간이다. 로비는 많은 디자이너들이 가장 활기차고 사회적으로 상호 작용하는 기능을 전면에 배치해 디자인한다. 이는 다양한 사교의 장소, 소셜라이징의 공간, 이벤트 장소, 전시 및 식음료(F&B)를 서비스하는 장소의 기능을 담는다. 하지만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맞아 개인위생과 안전에 대한 관심이 증가하면서 전통적으로 로비 공간에서 가장 우선시된 체크인 시스템이 대면에서 비대면 시스템으로 변화하고 있다. 따라서 많은 호텔들이 로비 안에서 고객들의 동선이 붐비는 것을 방지하고자 신속한 체크인 시스템과 비대면 .. 더보기
제6회 K-Hotelier, 그랜드 워커힐 서울 객실팀 금상진 부지배인 - 가치 있는 고객 경험과 만족을 이끌어내는 호텔리어 매거진과 서울특별시관광협회가 대한민국 대표 호텔리어를 발굴, 선정하는 K-Hotelier. 올해 제6회 K-Hotelier 중 한 명인 그랜드 워커힐 서울 객실팀 금상진 부지배인은 신속하게 응급처치로 고객을 위험에서 구하기도 하고 레끌레도어 골든키 자격을 획득해 국위 선양에도 앞장서 K-Hotelier로 선정됐다. 호텔리어로서, 레끌레도어로서 누구보다 고객에게 서비스를 제공하는데 큰 즐거움을 느끼고 최선을 다하고 있는 그랜드 워커힐 서울 객실팀 금상진 부지배인은 이제 가슴에 골든키와 함께 K-Hotelier 배지도 함께 착용하게 됐다. 기사 전문은 홈페이지 기사를 통해 확인할 수 있습니다. 더욱 자세한 내용을 원하시면 아래 기사를 클릭해 보세요. [K.. 더보기
삼척의 숨겨진 비경, 덕봉산 해안생태탐방로 다가오는 휴가철은 사회적 거리두기가 풀리면서, 어느 때보다 여행객들이 늘어날 것으로 예상된다. 동해안에서 여름철 해양 레포츠를 즐길 수 있는 삼척 맹방해변과 덕산해변은 사시사철 물빛이 아름다운 관광명소다. 최근 이곳에 삼척의 숨겨진 비경(祕境)으로 덕봉산(德峰山) 해안생태탐방로는 코로나19로 지친 여행객들에게 큰 인기를 끌고 있다. 멀리서 보면 마치 섬처럼 떠 있는 것 같아 ‘바다 위의 산’이라 불리는 삼척 근덕면에 위치한 덕봉산은 높이가 53.9m밖에 되지 않는 바닷가의 작은 산이다. 산은 큰 봉분처럼 둥글게 생겨서 마치 인공적인 산처럼 보인다. 에 “덕산도(德山島)는 삼척부 남쪽 23리인 교가역(交柯驛) 동쪽 바다 위에 있다.”고 기록돼 있다. 와 에도 섬으로 묘사돼 있다. 이후 조선 후기 인구가 증.. 더보기
호텔 루프탑 바, 잊을 수 없는 경험 선사할 공간으로 한 걸음 나아가다 - 루프탑 바를 색다르게 기획할 수 있는 콘텐츠 제작해야 엔데믹의 훈풍이 불어오는 여름, 호텔에서는 여름 밤의 낭만을 만끽할 수 있는 야외 프로모션이 한창이다. 특히 기존에 시행됐던 사회적 거리두기로 인해 야외에서 즐길만한 콘텐츠의 니즈가 많아지고, SNS 문화가 발달하면서 루프탑 또한 각광받고 있다. 기존 호텔 F&B 업장이 실내에서 안정적인 서비스와 프라이빗한 모임을 가질 수 있는 라운지, 레스토랑 등이었다면 지금은 야외에서 한층 자유롭게 서비스 경험이 가능한 루프탑이 새롭게 고객을 찾아가고 있는 것. 이에 호텔에서도 코로나19로 옅어진 여름을 맞이해 루프탑 정비가 한창이다. 기사 전문은 홈페이지 기사를 통해 확인할 수 있습니다. 더욱 자세한 내용을 원하시면 아래 기사를 클릭해 보세요. [Hotel .. 더보기
무엇이 좋은 호텔인가 - 파라다이스시티 인천, 그랜드 하얏트 제주 좋은 호텔이라는 착각 “개가 짖어도 기차는 간다” 나는 이 말을 좋아한다. 용어 하나에 인생이 바뀌는 재판 전장에 있으면 말의 의미에 집중하게 되는데, 김영삼 전 대통령은 어려운 정치수사를 위 말로 쉽게 풀어냈다. 정치란 그런 것이다. 무엇이 옳으냐 이전에, 무엇이 문제인지를 쉽게 설명하는 것, 어차피 국민 뜻대로 하지 않을 것인데 뭘 하는지는 알아야 한다. 좀 더 어려운 다른 정치인의 말들 가운데에는 이런 말이 있다. “비록 재판은 이러하지만, 진실은 밝혀질 것입니다.” 그러나 대부분의 경우, 진실은 존재하지 않는다. 발견되는 것도 아니다. 발견은 존재를 전제하기 때문이다. 우리는 대부분의 아주 뻔한 문제조차 사실 정답을 모른다. 누군가에게 구름을 그리라 했는데 꽃을 그렸다면 그것은 구름이 아니다. 하.. 더보기
외국인 관광객 전면 개방 이후 4개월, 베트남 푸꾸옥의 변화 베트남은 2022년 3월 15일 외국인 관광객 전면 개방 정책을 펼쳤고, 5월 21일 비엣젯이 한국-푸꾸옥 직항을 재개했다. 작년 11월에 임시편이 운항되긴 했지만 정규편으로는 2020년 팬데믹 이후 운항한 첫 번째 비행기로, 실로 감격적이지 않을 수 없었다. 필자 또한 5월에 한국으로 휴가와 출장을 다녀오면서 5월 말 비엣젯 직항을 통해 푸꾸옥으로 들어오기도 했다. 하반기에는 푸꾸옥을 포함해 베트남 여러 도시들이 적극적인 해외 관광객 유치에 더욱 박차를 가할 것으로 보인다. 현 시점에서, 베트남 및 푸꾸옥이 준비하고 있는 부분과, 앞으로 해 나가야 할 것을 현지에 있는 관점에서 기술해 보려 한다. 베트남 입국의 간소화 5월 푸꾸옥으로 재입국시에 경험했던 것을 토대로 이야기해보면, 백신접종을 확인하는 것.. 더보기
브랜드 경험 디자인의 중요성, AutoCamp에서 마주한 진실의 순간들 브랜드 전략을 멋지게 설정했는데, 왜 브랜드 경험은 엉망일까? 우리가 의도한 것은 이게 아닌데 왜 고객들은 이렇게 느끼지? 명확한 브랜드 전략과 방향성을 설정해도 고객과의 접점에서 전달에 실패하면 전혀 다른 브랜드 경험이 형성된다. 이것이 브랜딩이 쉽지 않은 이유다. 성공적인 브랜딩을 위해서 브랜드 방향성 설정 못지 않게 중요한 것은 바로 브랜드 경험을 섬세하게 디자인하는 것이다. 필자는 지난 칼럼에서 오토캠프(AutoCamp)의 브랜딩 전략에 대해 다뤘다(정성연, 「아웃도어 부티크 호텔, ‘오토캠프(AutoCamp)’」_ 2020년 11월 호). 오토캠프는 여행용 트레일러 에어스트림(AirStream)을 객실로 활용해 편안하고 고급화된 아웃도어 경험을 즐길 수 있는 신개념 호텔이다. 올 5월에는 오토캠.. 더보기
메이플 시럽의 나라, 캐나다 식문화 캐나다는 전 세계에서 두 번째로 가장 큰 나라인만큼 각 지역마다 고유한 특성의 식문화를 보유하고 있다. 캐나다 원주민인 퍼스트네이션(First Nations)과 이누이트(Inuit)는 태고 때부터 현재의 캐나다 지역에서 그들 자신의 요리 전통을 이어왔다. 유럽 탐험가들과 정착민들의 등장으로 처음에는 동부 해안에서, 그리고 그 다음에는 뉴프랑스, 영국 북아메리카, 캐나다의 넓은 영토에서 외국의 요리법, 요리 기술, 그리고 토착 동식물들과 재료들이 혼합됐었다. 현대 캐나다 요리는 이러한 전통을 지금까지 유지해왔으며, 캐나다 요리는 재료의 질과 지역성을 특권화하며, 캐나다 사회의 복잡하고 다양한 다문화적, 지리적인 특성을 바탕으로 한다. 기사 전문은 홈페이지 기사를 통해 확인할 수 있습니다. 더욱 자세한 내용.. 더보기
일본 Z세대의 한국 여행 놀이 - 최근 일본 SNS에서 화제 몰이 중인 ‘한국 여행 놀이’ - 2021년 유행어 대상, 한국 관련 키워드 다수 등극 2020년부터 일본에서 넷플릭스 한국 드라마 ‘오징어 게임’, ‘사랑의 불시착’ 등이 큰 인기를 끌며 한국 콘텐츠가 일본인의 집콕 생활의 주요 엔터테인먼트로 자리잡게 됐다. 최근 일본의 젊은층 사이에서 일본 내에서 한국 여행 기분을 만끽하는 ‘한국 여행 놀이(渡韓ごっこ)’가 유행하고 있으며, 한국 여행을 간접적으로 체험하기 위해 호텔에서 숙박 파티를 즐기는 모습이 각종 SNS를 통해 공유되고 있다. 일본에서 한국의 분위기를 연출한 사진을 찍어 SNS에 게시하는 활동을 ‘한국풍’ 또는 ‘한국 여행 놀이’라고 하며, 지난 2월 일본 KBC News 방송에서도 소개돼 일본 Z세대의 트렌드로 크.. 더보기
제6회 K-Hotelier, 시그니엘 부산 객실팀 박세은 헤드매니저 - 내외부 고객 모두 만족시키는 서비스 발굴 제6회 K-Hotelier의 1위를 차지한 주인공은 시그니엘 부산의 객실팀 박세은 헤드매니저다. 2010년 롯데호텔제주에 입사해 지금까지 10여 년간 롯데호텔 내 다수의 프로퍼티에서 프런트, GRO, 사내강사, 교육, 객실담당, 신규 오픈까지 다양한 활동을 적극적으로 펼쳐온 박 매니저는 앞으로 K-Hotelier로서 새로운 시대에 맞는 서비스를 발굴하고 그 폭을 넓혀가는데 주력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우선 K-Hotelier에 선정되신 것을 축하드립니다. 소감 한 말씀 부탁드립니다. 현재 책임자의 자리에서 후배들이 서비스를 잘 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어 주고, 동시에 저 스스로 서비스 현장에서 모범이 돼야 한다는 두 가지 역할을 모두 수행하는 것이 조금은 버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