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Fairtrade international
“세계에서 두 번째로 비싼 향신료, 바닐라의 가격”

바닐라는 사프란에 이어 세계에서 두 번째로 비싼 향신료다. 따라서 바닐라를 생산하는 사람들도 높은 수익을 얻고 있을 것이라고 예상하기 쉬우나, 현실은 조금 더 복잡하다. 바닐라는 연간 고작 몇일의 개화기 동안 수작업으로 수분되며, 향신료의 원료가 되는 바닐라 콩을 품은 꼬투리(Pod)는 9개월 정도의 시간을 거쳐 성숙되는 등 까다로운 생산 조건을 가지고 있다. 따라서 많은 인력을 고용할 수 없는 소규모 생산자의 수확량은 적을 수밖에 없고, 마다가스카(바닐라 최대 생산지)의 국가적 빈곤 하에 생산자들은 때로 생계를 위해 미성숙한 바닐라 콩까지 시장에 판매하기도 한다. 이렇게 저품질의 바닐라가 과다 공급되면 시장가격은 떨어지고, 생산자들이 생활고를 면하기 어려운 상황이 계속 된다. 이에 국제공정무역기구는 생산자들을 위한 생활수준반영가격(안정적 생활을 영위할 수 있는 가격)을 새로이 설정했다. 마다가스카는 €16.60/kg, 우간다는 €15.60/kg로, 2020년의 공정무역 최저가격 설정에도 반영될 예정이다. 생산자의 정당하고 안정적인 수입이 보장될 때, 전 세계적으로 사랑받는 풍미의 고품질 바닐라 공급이 지속될 수 있다.
출처_ www.fairtrade.net/news/anything-but-plain-exploring-sustainable-vanilla-prices-to-achieve-a-living-income-for-farmers 

 

Fairtrade Product
“오가닉닥터 공정무역 카테고리”

유기농 상품 전문 온라인 몰 오가닉닥터(www.organicdoctor.co.kr)는 공정무역 카테고리를 별도로 마련해 운영 중이다. 오가닉닥터는 인증을 거친 유기농 식품, 화장품, 생활용품을 폭넓게 판매하고 있으며, 공정무역과 비건 카테고리를 따로 마련해 자신이 추구하는 가치에 걸맞은 상품을 원하는 소비자들의 편의를 돕고 있다. 공정무역 카테고리에는 기존 코코넛 오일과 달리 개별 포장돼 사용 및 보관이 더욱 용이한 ‘차카다오가닉 엑스트라 버진 코코넛 오일’, 시나몬, 코코넛 등 다양한 맛의 ‘바이오 초콜릿’, 계란 모양의 초콜릿 안에 수공예 장난감이 들어 있는 ‘바움폰치토’ 등 여러 연령대와 성별을 아우를 수 있는 상품들이 구비돼 있다. 카테고리 내 전 상품이 유기농일 뿐만 아니라, 공정무역 인증을 통해 EU에서 사용을 금지한 농약이 쓰이지 않았고, Non-GMO까지 검증된 안전한 먹거리로 신뢰성과 윤리성이 보장된다. 출처_ www.organicdoctor.co.kr/product/list.html?cate_no=148 

 

Fairtrade Korea
“국제공정무역기구 생산자들, 엔제리너스에 감사패 전달”

지난 11월 11일, 국제공정무역기구의 공정무역 커피 생산자들이 엔제리너스에 감사패를 전달했다. 엔제리너스는 지난해 4월 29일 롯데GRS와 국제공정무역기구의 MOU 체결 이후, 국내 커피 프랜차이즈 최초로 공정무역 인증 싱글 오리진 커피를 판매 중에 있으며, 롯데GRS는 공정무역 인증 제품 개발 및 홍보 캠페인을 더욱 확대 전개해 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에 11월 서울 카페쇼를 위해 방한했던 공정무역 커피 생산자 조합 대표들이 엔제리너스에 감사패를 수여했으며, 11일 수여식에는 롯데 GRS 남익우 대표, 국제공정무역기구 한국사무소 지동훈 대표, 국제공정무역기구 커피총책임자 피터 케틀러(Peter Kettler) 등 주요 관계자들이 참여했다. 현재 엔제리너스에서 판매 중인 공정무역 인증 커피는 ‘멕시코 산 크리스토발’ 싱글 오리진 원두로 아몬드의 고소함과 은은한 단맛, 깔끔한 후미가 특징이며, 다양한 매장 제조 음료를 통해 맛볼 수 있다.

 

Fairtrade Hotel
“독일의 호텔 유니폼 및 작업복 생산기업 5개사, 공정무역 면화 프로젝트 결성”

독일의 호텔, 레스토랑 등 기업 유니폼 및 작업복 제조사인 Greiff를 포함한 5개 작업복/직물류 제조기업(Bierbaum-Proenen, Kübler Workwear, Weitblick Gottfried Schmidtt, KlopmanInternational)이 ‘공정무역 면화 지원(Supporting Fairtrade Cotton)’ 프로젝트를 결성했다. 5개사는 의류산업의 지속가능성에 대한 논의 끝에, 국제공정무역기구 독일사무소(Fairtrade Germany)와 협력을 결정했다. 기업들은 결정에 대한 이유로 “공정무역 분야에서 국제공정무역기구가 가진 25년의 경험과 지속적이고 적극적인 지속가능성 기준”을 들었으며, “시장에서 널리 알려진 이름이 신뢰성을 대표할 것”이라고 밝혔다. 프로젝트는 면화를 생산하는 농부들에 초점을 맞추고 있으며, 공정무역 기준을 통해 생산자들은 안정적인 수익을 보장받게 되고, 기업은사회적 변화와 환경 보호에 동참할 수 있게 된다. 프로젝트 하에 제조된 유니폼 및 작업복에는 ‘공정무역 면화 지원’ 로고가 부착될 예정이다.
출처_ www.tophotel.de/supporting-fairtrade-cottonkooperation-fuer-nachhaltige-berufskleidung-47573


글 : 서현진 / 디자인 : 임소이

↓↓↓↓↓↓↓ 정기구독 바로가기 ↓↓↓↓↓↓↓

http://www.hotelrestaurant.co.kr/home/page.html?code=newsletter

댓글
댓글쓰기 폼